Archive by category 오피니언


[재테크] 세금유예되는 저축투자환경에서 무세금환경으로

세금유예되는 저축투자환경에서 무세금환경으로 지난 시간에 이어 계속해서 ‘무세금 은퇴준비’를 어떻게 할 수 있을 것인지 함께 살펴 보도록 하자. 지난주 칼럼내용을 잠깐 복습을 하자면, 돈을 저축투자하는 환경에는 크게 세가지 종류가 있다. ‘세금을 내는’환경과 ‘세금을 유예하는’환경, 그리고 ‘무세금’환경 등이 바로 그것이다. 지난 시간에는 CD나 주식, 채권, 뮤추얼 펀드 등과 같은 ‘세금을 내는’ 환경에 대해 간단하게 알아 보았는데 […]

[김원기목사의 세상읽기]하나님 너무해요.

하나님 너무해요. 많은 사람들이 신자임에도 불구하고 하나님 왜 이러세요? 어찌 나에게 이럴수가 있나요등등의 질문과 탄식을 하는 것을 봅니다. 심지어는 욕을 하기도 하고 다시는 하나님 따위는 믿지 않겠다고 선언을 하는 사람도 보고 교회를 나가지 않겠다고 누구를 향한 협박인지도 모르는 말들을 하기도 합니다. 미국영화에서만 나오는 대사가 아닙니다. Why me? 라고 하면서 절규하는 장면들보신 적이 있습니까? 성경에는 내 […]

[황덕준의 크로스오버]밥심이 체력이다

십수년전 딸아이가 다니던 LA인근 초등학교의 한국인 학부모 모임에서 김밥 떡볶이 등속을 차려놓고 행사를 한 적이 있습니다. 그 자리에 한 미국인 노부부가 대여섯살쯤 돼보이는 한국인 여자아이를 데리고 나타났지요.   그 여자애가 갓난 아기일 때 입양했다고 소개한 노부부는 “딸 아이가 김치랑 김밥을 너무 좋아하는데 여기오면 마음껏 먹일 수 있을 것같아서 데려왔다”고 하더군요. 태어나자마자 입양된 아이가 도대체 어떻게 […]

[손건영의 빅리그] SF 악연, 아쉽다 7승

24일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의 홈경기 선발로 등판해 시즌 7승 사냥에 나선 다저스의 류현진이 자이언츠 타자를 상대로 힘차게 공을 던지고 있다.  AFP/연합 류현진(26)이 또 다시 천적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벽을 넘지 못하고 시즌 7승 달성에 실패했다. 메이저리그 데뷔 후 첫 11경기에서 6승이나 거둬 전반기에만 두자릿 수 승리가 충분할 것으로 기대됐지만 생애 첫 완봉승을 거둔 5월 28일 LA 에인절스전 […]

[황덕준의 크로스오버]과소평가된 추신수

“우리가 살아 있는 동안 한국인 타자가 메이저리그에서 뛰는 모습을 보기는 어려울 것이다”. 한국 프로야구가 출범한 지 10년도 채 되지 않던 1980년대 후반이었을 겁니다. 야구인끼리 술자리에 모이면 그런 말들을 자주 했지요.   한국 프로야구의 수준을 저울질하다 보면 우리 선수 중 누가 메이저리그에서 통할까 같은 방담이 잦았지요. 그때마다 “선동열 최동원같은 투수는 몰라도 장효조나 이만수같은 타자는 언감생심”이라는 쪽이 […]

[김재록 칼럼]원교근공(遠交近攻)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미국 캘리포니아 휴양지에서 만나서 새로운 세계 역사를 보여주었다. 한반도 비핵화는 우리의 당면 현안과제이다. 남북한의 당국간 회담 개최는 새롭게 쓰여지고 있는 역사의 한 단면이다.   중국의 춘추전국시대에서 전략적 국가외교 전략의 기본은 원교근공(遠交近攻)이었다. 멀리 있는 국가와는 외교로 동맹을 맺고, 가까운 국가는 공격해 정복해야 하는 것이다. 중국을 최초로 통일한 진시황(秦始皇)은 춘추전국시대를 […]

[김민기의 생선이야기] 연어 (2)

세월이 빠르다 느끼며 살지만 일주일이 왜 이리 빠른지 실감하며 지낸 2년여가 아닌가 생각된다. 생선이야기를 집필하며 수요일 새벽에 쫓기듯 원고를 보내고 돌아서면 또 새로운 글 준비를 해야하니 내겐 60마일이 아닌 80~90마일은 되는듯 하다. 그래도 열심히 준비하여 올리는 글을 격려해 주시고 애독해주신 독자들의 사랑에 나름 보람을 느끼며 짧은 지식을 짜내고 자료를 구하며 우리의 삶에 아주 중요한 자원이며 […]

[김원기목사의 세상읽기]진짜 행복과 가짜 행복

‘지금 아는 것을 그 때도 알았더라면’ 이라는 책이 있다. 한 번 생각해 보고 싶은 제목이다. 후회 없는 인생을 사는 방법은 없는 것인가? 예수를 믿는 사람이라고 하는 사람들 중에도 상당히 많은 사람들이 진짜 행복과 가짜행복을 구분하지도 못하고 인생이 다 망가진 무렵에야 후회를 하고 통한의 눈물을 흘리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3대교인 4대째 교인이라는 사람들과 모태신앙인지 못해 […]

[재테크] 무세금 은퇴준비, 어떤 투자환경에 은퇴자금 심을까?

‘세금걱정 없이’ 노후생활을 즐길 수 있다는 사실은 생각만해도 너무 행복한 일이다. 특히 살아서나 죽어서나 늘 찰거머리처럼 세금이 따라 다니는 현대사회를 살아 가면서는 더더욱 그렇다. 어떤 사람들은 과연 세금걱정없는 은퇴생활을 즐길다는 것이 과연 가능한 일인지 의아해 할 수 있다. 하지만 무세금 은퇴준비는 사실 이론상으로 뿐만 아니라 현실적으로도 충분히 가능하고도 남는 일이다. 그렇다면 무세금 은퇴준비, 어떻게 가능할 […]

한인은행장과 언어 문제

지난 12일 한미은행의 금종국 행장이 취임하던 날. 금 행장의 한인은행 입성과 함께 관심을 모은 점은 그의 한국어 실력이었다. 이날 금 행장을 처음 본 사람들의 공통된 의견은 한국말을 생각했던 것 보다 훨씬 잘한다는 것이었다. 9세 때 미국으로 이민왔고 이후 줄곧 주류 은행권에서 일했기 때문에 한국말을 전혀 못할 것이라는 생각과는 달리 그는 한국말을 거의 다 알아들었다. 발음도 […]

Page 471 of 543« First...102030...469470471472473...48049050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