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퇴근 빠른 산업단지 인근 중소형 아파트.. 대우산업개발 ‘이안 더 서산’

산업단지 인근에 위치해 출퇴근 편리한 직주근접 아파트..인근 시세 주도 산업단지 인근 중소형 아파트, 대우산업개발 ‘이안 더 서산’.. 30~40대에게 인기

분양시장에서 산업단지 인근에 자리한 직주근접 아파트들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산업단지와 인접한 단지들은 출퇴근이 편리하고 근로자들의 배후주거지 역할을 담당할 수 있어 생활 인프라 구축이 용이하기 때문이다.

실제로 산업단지가 인접한 직주근접 아파트들은 인근 시세를 주도하고 있다. KB국민은행 부동산시세에 따르면 실제로 서대구산업단지와 인접한 중리동의 리딩 단지인 ‘중리동 롯데캐슬’(2008년 12월 입주)은 3.3㎡당 910만8000원으로 서대구산업단지와 다소 거리가 있는 비산동 ‘한신휴플러스’(2005년 12월 입주, 3.3㎡당 881만1000원)보다 높은 시세를 형성하고 있다.

아산테크노밸리가 조성되고 있는 충남 아산시 둔포면의 경우 ‘아산 이지더원’이 입주하는 시기에 맞춰 지난해 2분기 3.3㎡당 333만원이었던 시세가 3분기에는 52% 급증한 3.3㎡당 508만원으로 올랐다. 또한 서산테크노밸리 위치한 충남 서산시 성연면(3.3㎡당 673만2000원)은 ‘이안 서산테크노밸리’ 입주 이후 서산시 평균 시세(3.3㎡당 547만8000원)를 상회하고 있다.

또한 산업단지는 최근 분양시장의 주축으로 떠오른 30~40대 젊은 층의 주거 비율이 높아 청약시장에서 중소형 아파트의 인기가 뜨겁다. 실제로 창원 국가산업단지 인근에서 지난 3월 분양한 ‘창원 대원 꿈에그린’ 전용 84㎡A는 1가구 모집에 1159명이나 몰리며 1159대 1이라는 기록적인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어 지난 4월 분양한 ‘창원 중동 유니시티 2단지’ 전용 59㎡ 역시 306대 1의 경쟁률로 1순위 청약을 마감한 바 있다.

때문에 중소형 타입을 갖춘 산업단지 인근의 분양 아파트 단지인 대우산업개발의 ‘이안 더 서산’이 수요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대우산업개발 이안 더 서산 야경투시도

‘이안 더 서산’은 지하 2층~지상 24층, 5개 동, 총 250가구 규모로 이뤄진다. 전용면적 별로는 전용면적 84㎡A 118가구, 84㎡B 119가구, 117㎡ 13가구로 구성된다. 특히 전용 117㎡타입은 서산시 최초로 복층형 펜트하우스로 구성된 만큼 수요자들의 반응이 뜨겁다.

 ‘이안 더 서산’은 테크노밸리내에서도 교육 및 생활인프라가 우수한 위치에 자리 잡게 된다. 단지 바로 앞에는 대규모 상업시설과 공원이 조성되고 도보 5분 거리 내에 초등학교(2017년 3월 개교 예정)와 생활편의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교통환경도 좋다. 서산 테크노밸리는 서해안고속도로 서산 IC, 대전~당진 간 고속도로, 제2서해안고속도로(시흥~홍성간 신설예정) 등의 길목에 위치하고 있어 서울 및 인접도시로의 접근성이 뛰어나다. 또한 서산시내와 대산산업단지를 잇는 29번 도로에 인접해 있어 대산산업단지 출퇴근이 15분 내로 가능하다. 또 70번 도로가 개통돼 서산 IC에서 10분이면 접근이 가능해졌다.

특히 서산테크노밸리에는 ‘지난 2012년 10월에 분양된 ‘이안 서산테크노밸리’(832가구)에 이어 이안 브랜드 오피스텔인 ‘이안 큐브’(1009실)가 분양 중으로 ‘이안 더 서산’을 포함 도합 2000여 세대에 달하는 이안 브랜드타운이 조성될 예정이다.

서산시는 지난 2015년 4분기에 3700여 가구의 분양물량이 쏟아지며 2015년 12월 미분양이 1539가구까지 증가했으나 이후 1000가구 전후로 등락을 거듭한 결과 현재(10월 기준) 서산시 미분양 가구수는 972가구까지 감소하는 모습을 보였다.

부동산전문가는 “서산시는 분양물량이 증가하는 만큼 미분양이 증가하는 등 전반적인 침체를 겪고 있는 지역으로 평가되고 있다”며 “하지만 서산 테크노밸리를 비롯한 다양한 개발호재가 예정돼 있어 미분양이 전반적인 감소세를 보이고 있는데다 준공후 미분양은 ‘0’인 만큼 그 미래가치가 높이 평가되고 있는 지역"이라고 말했다.

특히 ‘이안 더 서산’의 전용 117㎡ 타입은 서산시 최초로 두 세대가 거주 가능한 복층형 펜트하우스로 설계돼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다. 단지 내 총 13가구만 제공되는 만큼 희소성이 높으며 정원이나 야외카페 등 다양한 공간으로 활용 가능한 옥상 공간이 제공돼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

대우산업개발 관계자는 “이안 더 서산은 250가구의 소규모 단지인 만큼 수요자들에게 좀더 친밀하게 다가가기 위한 방법으로 청약일정 진행 후에 본격적인 분양에 돌입했다”며 “본격적인 분양에 돌입한 9월 이후 수요자들의 문의가 끊이지 않고 이어지고 있어 신속하게 물량을 소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최경침 기자 /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