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코어, 프랑스에서 굴삭기 147대 수주

[헤럴드경제=홍석희 기자] 두산인프라코어는 최근 프랑스 건설장비 렌탈회사 뷰록(BEAULOC)사로부터 굴삭기 147대를 수주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수주물량은 두산인프라코어가 프랑스 시장에서 연간 판매하는 중대형 굴삭기 판매량의 37%에 해당하는 규모다.

뷰록사는 건설장비 200대 이상을 보유한 임대업체로, 두산인프라코어는 크롤러 굴삭기 92대와 휠 굴삭기 5대, 소형 굴삭기 50대 등 총 147대를 수주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 해에도 이 회사로부터 휠 굴삭기 25대와 크롤러 굴삭기 5대 등 총 30대 굴삭기를 수주한 바 있다.

[사진설명=프랑스 파리에서 개최된 국제건설장비 전시회(Intermat 2015)에 선보인 두산인프라코어 굴삭기.]

뷰록사는 지난 몇 년간 두산인프라코어의 장비를 사용해본 경험을 바탕으로 중고차 가치뿐만 아니라 총 소유 비용(total cost of ownership, TCO) 측면에서 경쟁력이 있다고 판단해 구매를 결정했다고 두산인프라코어측은 전했다. 구입되는 장비는 렌탈로 운영되며 프랑스 곳곳의 도로공사, 굴삭 작업 등에 활용된다.

프랑스는 두산인프라코어의 유럽 내 매출에서 영국, 벨기에 다음으로 비중이 큰 시장이다. 유럽 건설기계 사업담당 구스타보 오테로(Gustavo Otero)는 “이번 수주를 바탕으로 프랑스 내 시장점유율을 더욱 높이고, 유럽 전역에 걸쳐 두산 브랜드를 강화하는 데 노력을 더할 것”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