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4만kg ‘통 큰’ 사랑의 김장 릴레이 나선다

-12월 말까지 ‘김장김치 4만kg 지원 프로젝트’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서울 마포구(구청장 박홍섭)는 12월 말까지 김장김치 4만kg을 담가 저소득가구 1세대 당 10kg씩 전달하는 릴레이 ‘김장김치 4만kg 지원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구는 지난 9일 상암동 월드컵경기장 북측광장에서 KT&G복지재단과 함께 ‘사랑의 김장나눔’ 릴레이 행사를 진행, 1만3450kg 김치를 담가 1345세대에 전달한 바 있다.


이어 23일에는 관내 새마을부녀회, 바르게살기운동 협의회가 마포 농수산물 시장 주차장에서 6000kg 김치를 담가 저소득 가정에 전달한다. 아울러 기업 ㈜효성도 이날 1만5000kg 김장을 해 저소득 가정에 직접 배달한다.

24일에는 대한적십자사봉사회가 주관, 2000kg 김치를 담가 저소득 가정과 나눈다. 각 동주민센터도 12월 말까지 릴레이를 이어갈 예정이다.

구는 작년 같은 프로젝트에서는 목표량 4만kg을 초과한 약 5만450kg을 지원, 올해도 4만kg을 거뜬히 넘길 것을 예상하고 있다.

박홍섭 구청장은 “구민과 기업후원으로 진행될 이번 프로젝트로 지역사회가 화합할 수 있을 것”이라며 “따뜻한 마음이 담긴 김장김치가 생활이 어려운 분들의 겨울나기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