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누적 탑승객 2000만명 돌파

[헤럴드경제=정태일 기자]저비용항공사 이스타항공이 누적탑승객 2000만명을 돌파했다고 16일 밝혔다. 지난 2009년 1월 김포-제주 노선에 첫 취항한 이후 7년 10개월 만이다.

취항 1년 만인 2010년에 탑승객 100만명을 돌파한 이스타항공은 이후 2012년 3월 누적탑승객 500만명, 2014년 2월 1000만명, 2015년 11월 1500만명을 돌파했다. 이번 2000만명 달성으로 연간 수송인원이 500만명으로 늘어났다.


이스타항공은 누적 2000만명 돌파를 기념해 청주국제공항에서 이스타항공 이상직 회장, 이시종 충북도지사, 윤재길 청주부시장 및 관계자들과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00만 번째 탑승고객 돌파 축하 행사를 가졌다.

이날 2000만 번째 고객으로 선정된 박경환(남ㆍ38세)씨는 심양 타오셴국제공항에서 청주로 오는 이스타항공 ZE802편에 탑승하여 행운의 주인공으로 선정됐다.

이스타항공은 올 상반기 4대의 항공기를 신규 도입해 총6개 노선(청주-닝보, 인천-타이페이, 인천-후쿠오카, 제주-취앤저우, 인천-사이판, 인천-하노이, 부산-코타키나발루, 부산-김포)을 신규 취항했다.

12월부터는 부산-김포, 부산-코타키나발루 노선을 추가로 신규 취항하며 국내선 5곳, 국제선 24곳으로 정기노선을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

이스타항공은 누적탑승객 2000만명 돌파를 기념해 이달 20일까지 탑승기간 12월 항공권을 편도총액 운임기준 김포/청주-제주 1만4500원, 군산-제주 1만7500원, 부산-제주 1만3500원부터 제공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