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지스타 2016’에 게임용 IT 기기 대거 선보인다

[헤럴드경제=권도경 기자] LG전자가 17일부터 나흘간 부산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게임전시회 ‘지스타2016’에서 게임용 IT 기기를 대거 선보인다.

LG전자는 이번 지스타에서 360㎡ 규모로 체험존을 마련했다. 이 곳에서는 울트라와이드 게이밍 모니터, 초경량 노트북 그램, 고성능 울트라 PC 등 게임에 최적화한 제품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부스 중앙에는 가로 6.5m, 세로 3.6m의 초대형 전광판으로 게임 영상, 게임 정보 등을 보여준다. 


LG전자는 단독부스 내에서 게임개발사 네오플과 손잡고 별도로 체험존을 운영한다. 관람객들은 울트라와이드 게이밍 모니터, 고성능 노트북인 울트라 PC(모델명15U470) 등으로 ‘던전앤파이터’, ‘사이퍼즈’ 등 네오플의 인기 게임을 직접 즐길 수 있다. 또 스마트폰 V20, 블루투스 헤드셋 톤플러스 등 생생한 음질을 체험해볼 수 있는 부스도 함께 운영한다.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됐다. 관람객들은 ▷‘던전앤파이터’, ‘사이퍼즈’ 프로게이머와 직접 대결해보는 게임 이벤트 ▷게임에 등장하는 캐릭터를 흉내낸 코스프레 행사▷게임 음성을 녹음한 성우들이 게임 스토리를 재미있게 각색해서 들려주는 이벤트 등에 참여할 수 있다.

허재철 LG전자 한국HE마케팅FD 담당 상무는 “게임의 재미와 몰입감을 높여주는 IT 기기들로 고객들에게 최고의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도경기자/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