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평택항만공사, 개항 30주년 기념식 개최

[헤럴드경제=박정규(평택)기자]경기평택항만공사는 16일 평택항 마린센터 앞 광장에서 ‘평택항 개항 30주년 기념식 및 음악회’를 개최했다.

기념식에는 경기도, 도의회, 평택시, 시의회, 항만 유관기관 관계자 등을 비롯해 항만근로자와 주민 등 700여명이 참석해 개항 30주년을 축하했다.

경기평택항만공사 최광일 사장은 개회사에서 “짧은 역사에도 불구하고 평택항은 향후 발전 가능성이 무궁무진한 미래가 기대되는 항만으로 평택항을 사람과 화물이 모이고 지역 고용창출과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항만으로 더욱 발전시키는데 진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기념식에서는 평택항운노조, 연태훼리, 쉬즈메디병원을 대상으로 물동량 증대 및 지역사회 복지증진 등 평택항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해 도지사 표창장이 수여됐다. 지난 1일부터 실시한 평택항과 바다를 주제로 한 평택항 마린스타 어린이 그림 공모전 수상자에 대한 시상식과 해군2함대 군악대 축하공연이 이어졌다.

평택항 개항 30주년을 맞아 다양한 행사를 마련한 경기도와 경기평택항만공사는 지난 6월 한류 헤어&뷰티 콘서트와 이번 기념식에 이어 평택항 미래 지속발전 방안 포럼과 활성화 촉진을 위한 투자유치 설명회 등을 개최할 계획이다.

한편, 1986년 국제 무역항으로 개항한 평택항은 4년 연속 총 화물량 1억t을 돌파했다. 자동차 수출입처리는 전국 무역항 중 6년 연속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올해 컨테이너 물동량은 지난 9월말 누계 기준 45만TEU로 전년 동기대비 8.5% 증가율을 보이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