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따복품마루’ 조성…예비창업자ㆍ사회적경제 기업 지원한다

[헤럴드경제=박정규(광명)기자]경기 광명시 지역공동체와 예비창업자, 사회적경제 기업 등을 위한 복합지원공간 ‘따복품마루’가 일자리창조 허브센터 내에 17일 조성됐다.

따복품마루는 지난해 ‘경기도 따복공동체 복합지원공간 조성사업 공모’에 선정돼 지원받은 사업비 1억1000원으로 만들어졌다. 


이 공간은 사회적경제기업과 마을공동체 등의 제품홍보‧전시, 예비창업자들의 창업활동 지원 및 창업교육, 스마트워크 지원, 마을공동체 모임 활동 지원, 사회적경제 네트워크 활성화 등의역할을 담당한다.

‘몰입-창조-휴식-연대’라는 콘셉트를 가진 광명시 따복품마루 1층에는 청년창업자 공용사무공간, 세미나실, 셀프스튜디오, 공예창업공간이 마련돼있다. 2층에는 사회적경제 공용 창업공간, 북카페, 회의실, 교육장 등이 갖추어져 있다.

교육장 등 일부 시설은 미리 예약하면 일반 시민도 이용이 가능하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