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경필 “이정현, 박근혜 종교 믿는 사이비 신도같다”

[헤럴드경제]남경필 경기도지사가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에게 “박근혜 종교를 믿는 사이비 신도 같다”고 비판하며즉각적인 사퇴를 요구했다.

지난 15일 독일 베를린을 방문중인 남경필 지사는 출장에 동행한 취재 기자들에게 “이정현 대표는 정상적인 상태가 아닌 것 같다”며 “이 대표는 공당의 대표로서 단 하루의 자격도 없다”고 일갈했다.

또한 남경필 지사는 친박 핵심 인사들에게도 정계 은퇴를 요구했다.

그는 “이정현 대표 뒤에 숨어서 얼마 남지 않은 권력을 유지하려고 새로운 획책을 하는 친박 핵심세력도 당장 은퇴해야된다”고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앞서 이정현 대표는 이날 “남경필 오세훈 김문수 원희룡 등 (대선 주자 지지율) 10% 넘기 전엔 어디가서 대권주자라는 말도 꺼내지말라”며 “새누리당 이름 앞세워 당 얼굴에 먹칠하지 말라”고 비난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