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서비스, 최고의 서비스 전문가 선발 대회 개최

[헤럴드경제=최정호 기자]삼성전자서비스가 지난 16일 수원시에 위치한 삼성전자 CS아카데미에서 최고의 서비스 전문가를 선발하는 ‘서비스 기술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올해로 21회를 맞이한 ‘서비스 기술 경진대회’는 삼성전자서비스와 협력사의 수리 엔지니어와 콜센터 기술전문 상담사들이 서비스 전문성을 겨루는 자리로, 발굴된 서비스 우수 사례를 실제로 적용하는 등 고객들이 만족하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발판이 되고 있다.

12개 종목에 126명이 참가한 이번 대회에서 삼성전자서비스는 수리기술연구, 수리장비 개발 등 4개 부문에 60명이 참가해 개선 사례를 발표했다. 삼성전자서비스 협력사들도 1차, 2차 예선을 통과한 66명이 휴대폰, 냉장고, 에어컨, TV 등 제품 수리기술경진 6개 부문과 휴대폰, 가전 전문기술상담 2개 부문에 참가해 치열한 경합을 벌였다.

삼성전자서비스는 ‘서비스 기술 경진대회’와 함께 기술 세미나를 병행해 경진대회 참석자와 협력사 사장 등이 IoT나 VR과 같은 최신 기술을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삼성전자서비스 관계자는 “‘서비스 기술 경진대회’는 수리 엔지니어와 기술전문 상담사들의 전문성을 향상시키는데 기여해왔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이 만족하는 서비스 제공을 위해 서비스 혁신 사례를 발굴하고, 전문 역량을 향상 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