씰쌀한 날씨…따뜻한 차 한잔의 여유

-롯데 빅마켓 5개점, 국내외 커피ㆍ차 대전 진행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회원제 창고형 할인점인 롯데 빅마켓은 오는 21일부터 27일까지 국내외 다양한 커피와 차를 최대 30%가량 할인 판매하는 ‘롯데 빅마켓 커피ㆍ차 대전’을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시장조사전문기관인 AC닐슨에 따르면 2016년 상반기 인스턴트커피 시장은 전년대비 9.7% 신장세를 유지하고 있다.

롯데 빅마켓. [사진=헤럴드경제DB]

특히 인스턴트커피 중 원두형커피와 일반형커피의 비중은 2014년 44.8대 55.2, 2015년 51.5대 48.5, 2016년 57.1대 42.9로 원두형커피의 비중이 점점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롯데 빅마켓은 이러한 트렌드를 반영해 해외의 유명 원두커피와 유럽 인기 브랜드의 허브차 등 고객들의 니즈에 맞는 상품으로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

대표적인 품목으로 베트남산 커피믹스로 코코넛 슈거 사용으로 독특한 맛이 특징인 ‘코코넛슈거 부엉어커피(45g)’를 6890원에, 60년 전통의 독일 인기 커피 원두 브랜드 ‘치보(Tchibo)’의 견과류맛과 아로마향이 특징인 ‘치보 바리스타 에스프레소 홀빈(1㎏)’을 1만9990원에 판매한다.

또 국내산 팥분말(23%)과 쌀분말(4.5%)를 사용해 식사 대용 외의 간식으로 알맞은 ‘티샘 팥알이 살아있는 팥차(20g)’을 6990원에, 제주산 한라봉 100%를 사용한 ‘자임 한라봉청(2㎏)’를 7490원에 판매한다.

한종철 롯데 빅마켓 가공식품MD(상품기획자)는 “롯데 빅마켓은 향후에도 국내외 소비트렌드에 맞춰 관련 상품을 적극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