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영흥도에 옹진국민체육센터 개관

[헤럴드경제=이홍석(인천) 기자]인천 ‘옹진국민체육센터’가 개관했다.

인천시 옹진군은 55억원을 들여 영흥도에 실내 체육관인 ‘옹진국민체육센터’를 건립 16일 문을 열었다.

군에 따르면 체육센터는 지난 2014년 국민체육진흥기금 공모 사업으로 추진돼 진흥기금 32억원, 시비 8억원, 군비 15억5700만원 등 총 사업비 55억5700만원이 투입됐다.

센터는 지하 1층에 지상 2층, 연면적 2105㎡ 규모다.

지상 1층에는 다목적 실내 체육관(904㎡), 사무실, 사우나실, 탈의실, 방송실 등이 들어섰다.

2층은 다목적실, 체력단련실, 체력측정실 등을 갖췄으며 인근에 있는 종합운동장과 연계해 복합 체육시설로 활용될 예정이다.

이날 개관식에는 조윤길 옹진군수와 지역 주민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조 군수는 “앞으로도 지속해서 공공체육시설을 늘릴 계획”이라며 “체육센터가 건전한 여가 생활을 즐길 수 있는 문화공간으로 거듭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