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강협회, 퇴직자 대상 재취업ㆍ창업 교육

[헤럴드경제=조민선 기자] 한국철강협회 재료산업인적자원개발위원회는 17일부터 이틀간 철강업계 퇴직(예정)자 20명을 대상으로 재취업ㆍ창업 교육을 한다고 밝혔다.

영등포 롯데 리테일아카데미에서 열리는 이번 교육에서는 진로설계를 위한 자가 진단, 경력과 전문성을 활용한 창업, 헤드헌팅 활용하기 등에 대한 강의가 진행된다.


철강협회는 ‘시니어 기술창업 방문 지원단’ 프로그램을 편성해 기술창업에 대한 정보도 제공할 방침이다.

철강협회는 “고용노동부, 중소기업청 등과 협업해 다양한 중장년 일자리 창출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