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산 밤ㆍ호두 전국 최고 임산물 입증…올해 대표과일 선발대회서 청양 밤 최우수ㆍ천안 호두 장려상

[헤럴드경제(대전)=이권형 기자] 충남도 내에서 생산된 밤, 호두가 전국 최고의 임산물로 선정되며 품질과 우수성이 입증됐다.

충남도는 ‘2016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 대표과일 선발대회에서 도내에서 생산된 밤ㆍ호두가 과종별 최우수 산림과수에 선정됐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하고 한국과수농협연합회 주관으로 열린 것으로, 도내에서는 밤, 호두 등 4개 부문에 출전했다.


대회 결과 밤 부문에서 ▷청양 김형찬 씨가 최우수상 ▷공주 김재환 씨가 장려상을 수상했으며, 호두 부문에서는 ▷㈜SK임업이 장려상을 수상했다.

특히 밤 분야는 청양 밤이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뤄 품질의 우수성을 입증했다. 과종별 최우수상 수상자에게는 200만 원의 상금과 장관상이 수여되고, 장려상은 100만 원의 상금과 산림과학원장이 수여된다.

이돈규 도 산림녹지과장은 “이번 수상결과는 충남산 임산물의 품위와 품질의 우수성을 입증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전국 최고의 임산물 주산지를 목표로 우수한 임산물 생산과 임가소득 증대를 위해 임산물 육성사업에 중점 투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2016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 시상식은 오는 18일 경기도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진행되며, 이날부터 20일까지 시도 홍보관 전시 및 홍보와 각종 이벤트 행사가 이어진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