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18세이하 여자농구대회서 인도 꺾고 3연승 쾌거

[헤럴드경제] 한국 18세 이하 여자농구 대표팀이 아시아선수권대회 3연승을 내달렸다.

한국은 16일(현지시간) 태국 방콕에서 열린 2016 국제농구연맹(FIBA) 18세 이하(U-18) 아시아여자선수권대회 조별리그 1그룹 4차전에서 인도를 69-27로 제압했다고 연합뉴스가 전했다.

대회 첫날 중국에 패한 이후 대만, 일본, 인도를 연파한 한국은 3승1패를 기록했다.

1쿼터까지 13-12로 접전을 벌인 한국은 2쿼터부터 인도의 득점을 매 쿼터 한 자릿수로 묶어내며 42점 차 완승을 거뒀다.

선수들을 고루 기용한 한국은 이주연(인성여고)이 12점, 나윤정(분당경영고)과 이혜미(수피아여고)가 나란히 10점씩 넣었다.

한국은 17일 오후 5시 홈팀 태국과 풀리그 최종전을 갖는다. 18일 휴식을 취한 뒤 19일과 20일 결선토너먼트를 갖는다. 이번 대회 상위 3개국은 2017년 19세 이하 세계선수권 출전 자격을 얻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