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고양시와 문화ㆍ관광활성화 업무협약

[헤럴드경제=박정규(광명)기자] 광명시는 18일 경기 광명 광명동굴 예술의전당에서 고양시와 문화ㆍ관광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광명시와 고양시는 광명동굴과 고양국제꽃박람회, 신한류관광스트리트, 킨텍스 등을 연계한 관광 상품의 개발과 운영에 협력할 예정이다. 또 문화ㆍ관광 활성화를 위한 정보 공유와 SNS, 온ㆍ오프라인을 통한 홍보에 적극 협력하고, 미래 관광산업과 관광 콘텐츠 선도를 위한 상생 파트너십을 구축해 나가기로 했다.

[사진=광명시청 전경]

양기대 광명시장은 “고양국제꽃박람회와 신한류관광스트리트 등 문화와 관광자원이 많은 고양시와 업무협약을 체결, 국내를 넘어 국제적인 문화관광도시를 만들기 위해 손을 맞잡은 것은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 공동문화관광상품 개발 및 콘텐츠 공유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2011년 광명시가 개발을 시작해 폐광의 기적을 이룬 광명동굴은 지난해 4월 유료화 개장 이후 현재까지 유료관광객 227만 명이 다녀간 대한민국 최고의 동굴테마파크이다.

1997년 처음 열린 고양국제꽃박람회는 올해 10회 꽃박람회에 이르기까지 620만명이 넘는 국내외 관람객이 방문했으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국제적인 화훼박람회로 성장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