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김포공항점 그랜드 오픈

[헤럴드경제=이정환 기자] 지난 8월 김포공항 국제선 면세사업권을 획득해 프리오픈한 롯데면세점 김포공항점이 매장 리뉴얼 공사를 마치고 18일 그랜드 오픈을 한다.

롯데면세점(대표 장선욱)은 김포공항 DF1 구역 출국장 면세점의 새단장을 마치고 그랜드 오픈을 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오픈은 396.69㎡(120평) 규모로 외국인 관광객에게 인기가 높은 국산 화장품을 비롯하여 수입화장품, 향수, 패션, 식품, 악세사리, 선글라스 등 80여개 브랜드가 입점하며, 2021년 8월까지 영업을 하게 된다.


김포공항의 해외 출국객은 올해 10월까지 177만명으로 매년 꾸준히 증가 하고 있으며, 롯데면세점은 이번에 오픈하는 면세점 위치가 접근성이 좋다는 점에 큰 기대를 걸고 있다. 출국 수속을 마치면 바로 눈에 뛰기 쉬운 구역에 위치해 있어 고객 유치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매장 접근성이 높아진 점을 충분히 활용해 외국인 관광객들에게 국산 화장품과 향수 등 K-뷰티 확산에 일조함과 동시에 적자가 우려되는 김포공항 면세점을 성공시킬 수 있는 역량을 보여주겠다는 것이 롯데면세점의 복안이다.

롯데면세점 장선욱 대표는 “국내외 유수의 공항에서 그 동안 쌓아온 공항 면세점 운영 역량을 바탕으로 국산 화장품 수출판로 개척과 출국 전 만족스러운 쇼핑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면세점은 김포공항점 그랜드 오픈을 기념해 구매금액에 따라 선불카드를 증정하며, 1달러 이상 구매한 내국인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도쿄 자유여행을 할 수 있는 항공권과 숙박권, 김포 롯데 시티호텔 숙박권, 면세점 선불카드를 증정한다. 또한 선글라스는 최대 40% 할인을 진행하며, 화장품,향수 구매 시 구매금액별로 최대 5만원을 즉시 할인해 주는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