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정부, 구글 ‘지도 반출’ 불가 결정, “남북 대치 상황, 안보위협 가중 우려”

[헤럴드경제=권도경 기자] ‘정부는 구글의 지도 데이터 반출 요청에 대해 안보위협을 가중시킬 우려가 있다는 점을 들어 불가 결정을 내렸다.

국토교통부 산하 국토지리정보원과 미래창조과학부·외교부·통일부·국방부·행정자치부·산업통상자원부 등이 참여하는 지도 국외반출협의체는 18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국토지리정보원에서 심의 회의를 열어 이같이 결정했다.

국토지리정보원은 “구글의 지도 반출 요청은 남북이 대치하는 안보 여건에서 안보위협을 가중시킬 우려가 있어 구글 위성영상에 대한 보안처리 등 안보 우려 해소를 위한 보완 방안을 제시했으나 구글 측에서 이를 수용하지 않아 반출을 불허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