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축구센터, 선수 진료협력‘러스크병원’과 협약

[헤럴드경제=박정규(용인)기자]용인시축구센터는 수지구 풍덕천동 러스크병원과 진료 협력 협약을 맺었다고 17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병원측은 선수단의 부상치료 및 재활 치료에 도움을 주고 각종 진료에 대한 편의를 제공할 방침이다. 러스크병원은 관절재활센터 클리닉, 척수손상 클리닉, 양·한방 통합 클리닉 등 다양한 재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병원 관계자는 “선수들이 건강하게 운동을 할 수 있도록 재활치료 등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축구센터 관계자는 “지역에 양방‧한방을 같이하면서 재활을 전문으로 하는 좋은 병원과 업무협약을 맺게 되어 기쁘다”며 “선수 관리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