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역북 명지대역 동원로얄듀크’ 중소형 대단지, 실수요자 관심 증가

주택시장에서 중소형 아파트가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전세난으로 인해 주택시장이 실수요자 중심으로 개편되면서다. 중소형 아파트는 분양가나 관리비 등의 비용 부담이 적으면서도 중대형 아파트에 비해 가격 상승폭은 높아 환금성이 뛰어나다.

더욱이 신규 아파트의 경우 면적은 중소형이지만 설계는 중대형 아파트 못지 않은 특화설계를 선보여 주거 만족도는 더욱 높아지는 추세다. 단지를 남향위주로 배치해 채광과 통풍을 극대화하는 곳이 늘고 있으며, 알파룸/드레스룸 등 공간활용도를 높이고 있다. 맘스데스크/광폭보조주방 등의 특화설계로 주부들을 집중공략하기도 한다.

부동산 관계자는 “중소형 아파트는 중대형에 비해 상대적으로 자금 부담이 덜해 거래가 활발하다”고 전하며 “특히 중대형에서 누릴만한 공간 특화설계가 적용된 아파트의 경우 같은 중소형이라도 훨씬 경쟁력이 있어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높다”고 말했다.

■ 수요자 사로잡는 중소형 아파트에 특화설계 적용한 ‘동원로얄듀크’

이러한 가운데 동원종합건설은 경기 용인시 처인구에 중소형 공간특화 아파트를 선보여 수요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역북지구 도시개발사업구역 A블록에 분양하는 ‘동원로얄듀크’가 그 주인공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10개 동 총 842가구 규모며, 세부 전용면적 별로는 △59㎡ 598가구 △84㎡ 244가구다. 전 세대가 인기 높은 중소형으로 구성됐고 특히 전용면적 59㎡가 전체 71%에 달한다.

‘동원로얄듀크’는 전 세대 붙박이장이 제공되며 맘스존 또는 팬트리 중 선택 가능한 공간 특화 설계가 적용됐다. 또한 초대형 드레스룸, 대형 신발장 등이 제공돼 수납∙공간활용을 강화했다. 주방에는 고품격 하이그로시 주방가구와 아일랜드 식탁 등이 있어 고품격 공간을 만든다.

단지 내에는 프리미엄 커뮤니티 시설도 조성된다. 먼저 키즈카페, 북카페, 작은 도서관, 공부방 등이 있는 스터디존을 만들어 안전하고 쾌적한 교육환경을 만든다는 계획이다. 입주민들의 건강을 위한 휘트니스존도 제공한다. 실내골프연습장은 물론 GX ROOM, 헬스장, 탁구장 등을 제공해 남녀노소 즐겁게 운동 가능하다. 이 외에도 수유실, 수면실, 유의실 등이 있는 키즈존과 거실은 물론 할아버지방과 할머니방도 각각 제공되는 실버존을 조성할 계획이다.

교육환경도 우수하다. 단지는 유치원과 역북초, 서룡초, 용신중, 용인고, 명지대, 용인대 등과 인접해있다. 또한 역북지구 내 초등학교를 신설할 예정이어서 통학환경은 더욱 안전해질 예정이다. 또한 용인시청, 문화예술원 등 용인행정타운과도 가깝고 이마트, 용인세브란스병원, 용인공용버스터미널, 용인중앙시장 등도 인접해 있어 탁월한 생활편의성도 갖췄다.

사통팔달의 교통망도 갖췄다. 도보로 이용 가능한 단지 바로 앞 용인경전철(에버라인) 명지대역을 이용하면 서울 강남권과 분당 등으로 이동이 용이해 역세권 프리미엄은 물론 주요 도심 어디로든 이동할 수 있게 된다. 버스정류소도 고르게 분포돼 있고, 인근 시외버스터미널을 이용하면 전국 어디로든 접근성도 높다. 영동고속도로와 경부고속도로(수원신갈IC)도 인접해 출퇴근이 편리한 장점이 있다.

‘동원로얄듀크’는 교통개발 호재가 잇따르고 있어 높은 미래 가치가 예상된다. 제2경부고속도로로 불리는 서울~세종 고속도로가 지난해 착공이 완료됐으며 용인시 처인구 모현면/원삼면에 IC 두 곳이 신설된다. 또한’2020년 경기도 도시철도 기본계획’에 용인경전철 기흥역과 신분당선 광교역을 잇는 용인선 연장 구간(6.8㎞)도 계획 중이다. 아울러 신갈~대촌 국도대체우회도로가 2017년 1월 개통을 앞두고 있고, 제2외곽순환도로도 착공 예정에 있다.

 

최경침 기자 /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