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석, 추미애 계엄령 발언에 “무슨 의도로 이러나”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정진석 새누리당 원내대표가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박근혜 대통령 계엄령’ 발언에 유감을 나타냈다.

정 원내대표는 1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추 대표님, 우리 헌법을 믿으십시오”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며 “제1야당 대표가 혼란을 부추기는 유언비어 재생산에 앞장서다니 개탄할 일이다”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대통령이 계엄을 선포할 권한이 있다면 국회는 계엄을 해제할 수 있는 권한이 있다”면서 “헌법은 국회의원 과반수가 계엄 해제를 요구하면 대통령은 이를 해제해야 한다고 77조에 못박고 있다”고 했다. 현 여소야대 국면에서 계엄 해제권은 추 대표가 쥐고 있다는 것이다.

그는 “판사 출신 추 대표님이 이런 사실을 모를 리 없을 것”이라며 “누구보다 잘 아는 분이 무슨 의도로 이러는지 모르겠다. 야당 대표로서 진중한 행보를 부탁드린다”고 자중을 촉구했다.

앞서 추 대표는 이날 “(박 대통령이) 최종적으로 계엄령을 준비하고 있다는 정보도 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청와대 측은 “제1야당의 책임 있는 지도자가 하기에는 너무나 무책임한 정치적 선동”이라고 반박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