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딸 맞나?…“정유라, 최순실에 ‘대학도 안 나온 게’” 패륜발언

[헤럴드경제=이슈섹션] 국정농단 의혹을 받는 최순실 씨의 딸 정유라 씨가 평소 최 씨에게 모욕스러운 발언을 자주 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18일 주진우 시사인 기자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장시호가 최순실 집안의 브레인입니다”라며 “재단 관련 서류 작업은 장시호가 도맡아 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어 “정유라는 엄마 최순실에게 ‘대학도 안 나온 게’, ‘무식한 게’라는 말을 자주했다”고 덧붙였다.


최 씨는 단국대학교를 다닌 것으로 알려졌지만 실제로는 정식 입학이 아닌 청강생이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청강생에게는 학위 수여증이 아닌 수료증만 주어져 학사 졸업이라고 볼 수 없다. 학력 컴플렉스가 있을 것으로 여겨진다.

한편 정 씨는 이화여대 입학과 학점 취득 과정, 출신 고교인 청담고에서 특혜를 받았다는 논란에 휩싸여 이화여대 자퇴 절차를 밟는 것으로 알려졌다. 교육청도 진상조사를 통해 그의 고졸 학력도 불인정할 것으로 전해졌다.

앞으로 정 씨는 모친 최 씨에게 ‘대학’ 운운하는 모욕적인 언사를 할 수 없을 것으로 기대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