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상형에 특화설계 갖춘 ‘울산 송정지구 제일풍경채’ 11월 25일 분양 예정

 

판상형 아파트는 타워형과는 달리 앞뒤가 뚫려 있고 창문이 앞뒤로 배치돼 있어 통풍이나 환기가 우수하고, 남향배치도 수월해 난방비 절감에도 효과적이다.

또 베이(Bay)수를 늘리기에도 유리할 뿐아니라 네모 반듯한 정방형구조의 설계로 죽은 공간이 없어 알파룸이나 펜트리 공간 구성 등의 공간활용을 하기에도 쉽다. 때문에 최근에는 판상형 아파트의 인기가 좋은 편이다.

이처럼 판상형 아파트에 특화설계를 적용한 단지들이 인기몰이 중인 가운데 제일건설(주)이 오는 11월 25일 ‘송정지구 B4블록 제일풍경채’ 분양에 나설 예정이다.

‘송정지구 B4블록 제일풍경채’는 울산광역시 북구 송정지구 B4블록에 위치한 아파트로 지하 1층, 지상 21~25층 7개동 △전용 84㎡A 466가구 △84㎡B 208가구 △84㎡C 92가구 등 총 766가구로 구성된다.

전 세대 남향 위주의 단지 배치로 일조권과 조망권을 최대한 확보했으며, 5Bay-4Room 설계(일부세대)로 채광과 통풍을 극대화했다. 또한 최대 74m의 넓은 동간거리 확보로 입주민의 프라이버시 강화는 물론 풍부한 일조량을 확보했다. 개방감을 높이기 위해 일반적인 아파트보다 약 10cm 높은 2.4m 천정고를 적용했으며, 알파룸을 제공하고 드레스룸을 강화해 공간활용도를 높였다.

단지는 동화산과 무룡산 조망(일부세대)이 가능하며 약 27만㎡의 박상진호수공원도 도보거리에 위치하여 가벼운 산책과 운동을 즐길 수 있다. 또한 단지 바로 앞에 약 3,000여㎡ 규모의 어린이공원이 자리해 내 집 앞마당처럼 누릴 수 있다.

단지가 들어서는 울산광역시 북구는 신흥개발지역으로 주거 및 산업인프라가 지속적으로 확충될 예정으로 풍부한 미래가치가 기대된다. 또한 울산의 주요산업단지의 대표적인 배후주거단지인 남구에 비해 저렴한 가격으로 대체 주거지로 주목받고 있으며 특히 송정지구는 북구 최대 규모의 택지개발지구로 원도심에 비해 주거환경이 쾌적하고 도심과의 접근성이 우수해 신흥개발지역으로 투자자 및 실수요자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지역이다.

단지 인근에 초등학교와 고등학교가 각각 신설 예정되어 도보통학이 가능할 뿐 아니라 단지 내에는 별동 어린이집도 들어서 자녀들의 안전한 통학을 원하는 학부모 실수요자들의 관심을 끌 것으로 보인다.

7번국도와 산업로, 북부순환도로가 인접해 다른 지역으로의 이동이 편리하고 울산공항이 차량으로 약 5분 거리에 위치하며 오토밸리로 송정IC(예정) 인근에 위치하여 울산 내 주요 산업단지로의 통근도 더욱 용이해질 전망이다. 또한 동해남부선 송정역(예정), 청량리에서 송정까지 연결되는 중앙선 ITX열차 연결이 추진되는 등 대형 교통호재도 예정되어 있다. 또한 울산 시내 구 도심권으로의 접근도 용이해 이미 형성된 생활인프라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최경침 기자 /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