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수능 경기도 부정행위자 14명 적발

[헤럴드경제=박정규(수원)기자] 2017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의 경기도내 부정행위자는 오후 5시 40분 현재, 14명으로 잠정 집계됐다.

유형별로는 ▷반입금지 물품(휴대폰 및 MP3 등 전자기기) 소지 7명 ▷ 4교시 선택과목 응시방법 위반 4명 ▷ 종료령 후 마킹 2명, 기타 1명이며, 부정행위자는 바로 퇴실 처분을 받고, 조사 후 확정되면 당해년도 성적이 무효처리 된다. 


한편, 5시 40분 현재 4교시 중 한국사 응시자는 14만 6726명이고 결시자는 1만 5771명으로 결시율은 9.7%이었으며, 탐구영역 응시자는 14만 3582명이고 결시자는 1만 4583명으로 결시율은 9.2%으로 잠정 집계됐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