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어준의 파파이스, “박 대통령은 드라마광” 주장

[헤럴드경제] 박근혜 대통령이 드라마 주인공 이름을 가명으로 써 최근 구설에 오른 것과 관련, 박 대통령이 드라마광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18일 오후 방송된 한겨레TV ‘김어준의 파파이스’에서 DJ 김어준은 박 대통령이 드라마 ‘시크릿 가든’의 주인공 ‘길라임’이라는 이름으로 차움의원을 이용한 것과 관련해 이같이 주장했다.

그는 “서양 여성 정치인들은 여성인권억압의 상징이라고 아랍에 갈 땐 일부러 히잡을 안 쓰는데 박 대통령은 중동에 갔을 때 굳이 써서 논란이 됐다”며 “닮고 싶은 사람이 있었던 게 아닌가”라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송혜교가 히잡을 쓴 드라마 ‘태양의 후예’의 한 장면과 히잡을 쓴 박 대통령의 사진을 번갈아 제시했다. 


또 이란의 한 학생이 ‘태양의 후예’를 보고 있다는 말에 박 대통령이 ‘벌써 태양의 후예를 보고 있냐’며 반가워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김어준은 “박 대통령을 10여 년 전 인터뷰 한 적이 있는데 그 때부터 드라마광이었다”며 “오전 10시 전, 오후 8시 이후에는 아무 것도 하지 않는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