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식품, ‘카누 크리스마스 블렌드’ 한정판 출시

[헤럴드경제=김현경 기자] 커피전문기업 동서식품은 다가오는 크리스마스를 맞이해 ‘맥심 카누 크리스마스 블렌드(Maxim KANU Christmas Blend)’를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맥심 카누 크리스마스 블렌드’는 12월 말까지만 판매되는 한정 제품이다. 에티오피아, 케냐, 과테말라의 원두 3종을 블렌딩하여 크리스마스의 분위기와 어울리는 과일과 꽃향기를 머금은 풍성한 맛을 살린 것이 특징이다.


동서식품은 ‘맥심 카누 크리스마스 블렌드’를 구매하는 고객에게 텀블러와 니트커버를 증정한다. 텀블러는 추운 겨울, 따뜻한 카누를 더욱 오랜 시간 동안 보관할 수 있으며, 눈꽃 모양의 니트커버는 산타를 연상케 하는 빨강과 흰색으로 구성되어 보기만 해도 크리스마스의 느낌이 물씬 난다.

또한 동서식품은 카누 크리스마스 블렌드 발매를 기념해 페이스북 프로모션을 비롯해 마트 내 행사 등 다양한 온ㆍ오프라인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백정헌 동서식품 마케팅 매니저는 “고객 여러분께서 카누에 보내주시는 관심과 사랑에 보답하고자 올해도 ‘카누 크리스마스 블렌드’를 출시하게 됐다”며 “부드러운 꽃향기가 매력적인 ‘카누 크리스마스 블렌드’와 함께 더욱 특별하고 따뜻한 크리스마스를 보내길 바란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