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제약, 스팀 아이 마스크 ‘아이스파’ 출시

-황토성분 온열 스팀으로 안구건조증 및 눈의 피로 증상 완화

[헤럴드경제=손인규 기자] 보령제약 (대표 최태홍)은 눈 건강을 위한 신제품 ‘아이스파’를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아이스파는 눈을 감싸주는 따뜻한 온열 스팀으로 눈의 피로도를 감소시키고 안구건조증에 도움을 주는 일회용 안대 형태 제품이다.

‘아이스파’는 40℃ 스팀(증기)이 발생되는 일회용 안대 형태의 제품으로 눈을 따뜻하게 온열찜질해 안구건조증 증상완화에 도움을 준다. 특허받은 고글형 발열체 구조 내 철분, 수분, 황토를 포함해 비닐케이스를 개봉하면 공기 중의 산소가 발열체에 접촉하면서 발열체 내 철분이 산화하며 20분간 지속적으로 발열된다. 


고글형 구조로 안대 중앙부위의 열 순환 통로를 통해 미간부분을 포함한 양쪽 눈 전체에 열감이 고르게 전달되는 것이 강점이다.

또 발열체에 포함된 황토성분은 원적외선을 발생시켜 피로를 풀어주는 것은 물론 기분까지 상쾌하게 만들어주며 열로 인해 발생하는 수증기는 안구건조 증상을 완화해준다.

아이스파는 일상생활 중 공부나 스마트기기 사용, 업무 등으로 인한 눈의 피로감을 느낄 때 언제나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얇은 천연소재를 사용해 눈가에 확실히 밀착시켜 주면서 눈 주위가 촉촉하게 젖어 마치 스팀욕을 한 것 같은 사용감을 느낄 수 있다. 아이스파는 약국에서 구입할 수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