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 코리아, ‘아시아 르망 시리즈’ 첫 출전

[헤럴드경제=조민선 기자] 아우디 코리아는 ‘2016~2017 아시안 르망 시리즈’에 ‘팀 아우디 코리아’가 출전한다고 21일 밝혔다.


아시안 르망 시리즈는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내구 레이스인 ‘르망 24시간 레이스’의 아시아 버전으로 아시아 지역 모터스포츠 발전과 드라이버 육성을 위해 2009년 일본 오카야마에서 처음 개최됐다.

이번 시즌은 지난달 28일 중국 주하이 인터내셔널 서킷에서 개막했다. 팀 아우디 코리아는 다음 달 2일 일본 후지 인터내셔널 스피드웨이에서 열리는 2라운드 경기부터 참가한다. 국가 대표급 드라이버 유경욱, 홍콩의 마치 리, 말레이시아의 알렉스 융 등 3명의 아시아 최정상급 선수들로 구성됐다. 아우디 코리아의 아시안 르망 시리즈 출전은 이번이 처음이다. 


출격 차량은 ‘뉴 아우디 R8 LMS컵 카’다. 이 차량은 고성능 스포츠카 R8을 기반으로 V10 5.2 FSI 가솔린 직분사 엔진이 탑재됐으며, 최고출력은 585마력, 최대토크는 54.1kg∙m에 이른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