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휴게소, 겨울철 대비 소방정밀검사 실시

[헤럴드경제=윤정희(영천) 기자] 한국도로공사 대구포항고속도로 대구방향 영천휴게소는 본격적인 겨울철을 앞두고 소방전문업체에 의뢰해 화재사고에 대비한 소방정밀검사를 실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영천휴게소는 이날 휴게소 내에 설치된 자동화재탐지 설비 소화기를 비롯해 피난구 유도등, 감지기 등 전반적인 설비 일체에 대해 세심한 점검을 벌였다. 

[사진설명=소방장비업체 직원이 소방시설의 정상 작동 여부를 점검하고 있는 모습.]

휴게소 관계자는 “이번 시설점검을 통해 사소한 문제 여지도 없앴다”며 “고속도로 휴게소는 수많은 사람들이 드나드는 곳이기 때문에 만일의 사태에 대한 매뉴얼을 작성, 초동대응에 한 치의 허점이 없도록 사전훈련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고 강조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