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호선 신호장애로 열차 지연, 출근길 시민들 ‘발동동’

[헤럴드경제]지하철 9호선 종합운동장역에서 신호장애가 발생해 열차 운행이 지연돼 출근길 시민들이큰 불편을 겪고 있다.

서울메트로9호선운영주식회사에 따르면 21일 오전 3시25분께 9호선 개화행 시발역인 종합운동장역 회차선 선로전환기에서 신호장애가 발생, 현재 복구 중이다.


회사 측에 따르면 아직 신호기 고장이 복구되지 않아 직원들이 수신호로 열차를 보내고 있어 9호선 전 구간에서 열차가 10분 가량 지연되고 있다.

회사 측은 신호기 부품을 교체하는 등 복구 작업을 벌이면서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