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오준 “혁신적 아이디어로 미래 성장 견인하자”

‘12회 아이디어마켓플레이스’

우수한 10개 벤처기업 지원

포스코는 올해 12회를 맞는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IMP)’ 행사를 광양에서 개최, 선정된 10개 벤처기업을 공개했다.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는 벤처창업 희망자 및 초기 벤처기업, 투자자들이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아이디어를 공모해 우수한 벤처기업을 육성하는 포스코의 대표 벤처창업 지원 프로그램이다. 포스코가 벤처에 직접 투자하거나 투자자에게 연결해주는 역할을 한다.


21일 광양월드마린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행사에서 권오준<사진> 포스코 회장은 “정체기를 맞은 우리 경제환경 속에서 미래 성장을 견인하는 방법은 우리 스스로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이를 상품화 하는 것”이라며 “유망 벤처기업 육성을 통해 일자리 창출에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포스코가 선발, 육성한 벤처기업은 총 10개로 그 분야가 의료, 사물인터넷(IoT), 음악, 빅데이터 등으로 확대됐다. 이들은 지난 9월 포스코 벤처지원대상으로 선정된 후 10주간 외부 전문가로부터 사업성 검증과 기업설명회 멘토링을 받았다. 또 이날 행사에 참석한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IR을 진행하고 시제품 전시관을 운영했다.

포스코는 “청중이 자리한 가운데 벤처기업 대표들이 심사위원과 1대1 질의응답을 주고받는 형식으로 설명회를 진행해 투자유치의 장(場)이 됐다”고 설명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형상기억 고분자 마이크로니들 혈관 문합기를 개발한 ‘퓨처스바이오웍스(대표 장우순)’가 우수아이디상, 건강하게 앉기 위한 스마트자세 트래커 플랫폼 구축을 한 ‘알고리고(대표 차길환)’가 우수 스타트업 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누렸다.

포스코는 2011년부터 현재까지 132개 회사를 선정, 육성해 왔으며, 59개사에 약 92억원을 직접 투자했다. 외부투자 유치 금액은 594억원으로, 이를 통해 572명의 고용창출을 이끌었다.

포스코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에 지원을 희망하는 예비창업자나 벤처기업은 홈페이지(http://www.posco venture.co.kr)를 통해 상시 접수할 수 있다.

조민선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