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檢, ‘정유라 부정입학 의혹’ 이화여대 압수수색

[헤럴드경제=김현일 기자] 검찰이 ‘비선실세’ 최순실(60ㆍ구속기소) 씨의 딸 정유라(20) 씨가 재학 중인 이화여자대학교에 대해 압수수색에 나섰다.

‘최순실 게이트’를 수사 중인 검찰 특별수사본부(본부장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는22일 오전 9시부터 서울 서대문구 이화여대에 검사와 수사관들을 보내 압수수색을 벌이고 있다.

특별수사본부 관계자는 “이대 사무실 20여곳을 비롯해 관련자 주거지 3곳에 대해 압수수색을 진행 중이다”고 밝혔다. 이로써 검찰은 정 씨를 둘러싼 부정입학 및 성적특혜 의혹에 대해 본격 수사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한편 특별수사본부는 이날 오후 ‘정유라 승마특혜 의혹’과 관련해 현명관 마사회장을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