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2017년 SNS 서포터즈 모집

[헤럴드경제=박정규(수원) 기자] 수원시가 수원의 매력을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전파할 서포터즈를 다음달 11일까지 모집한다고 22일 밝혔다. 소셜미디어 중 블로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을 운영하는 만 18세 이상의 시민이 서포터즈가 될 수 있다.

서포터즈로 선발되면 2017년 한 해동안 ▷지역소식ㆍ시정에 반영할 수 있는 참신한 아이디어 발굴 ▷실시간 다양한 시정소식과 관광 정보 공유 ▷재난 취약지원 발견 등 비상상황 발생 시 신속한 제보ㆍ대응요령 전파 ▷유용한 생활정보, 미담 사례 제공 등 다양한 활동을 수행하게 된다. 


시는 채택된 기사에 한해서 소정의 원고료를 지급하고 우수 서포터즈에게는 상품권도 선물한다. 이외에도 봉사활동 인정 혜택을 누릴 수 있고 취재 지원도 받는다.

시는 스마트시대를 맞아 시정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시민들과의 소통 기회를 확대하고자 2011년 트위터를 시작으로 블로그,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인스타그램 등 5개 SNS와 시민 서포터즈를 운영하고 있다. 김병수 시 뉴미디어팀장은 “SNS서포터즈가 수원의 우수 관광 정보와 지역소식을 알리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SNS 서포터즈로 참가를 원하는 시민은 온라인 접수 페이지(goo.gl/M0Jl2l)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문의는 시 뉴미디어팀(031-228-3622)으로 전화하면 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