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상호 “정족수 확보되면, 내일이라도 지체없이 탄핵안 발의”

[헤럴드경제]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원내대표는 “탄핵 정족수(200명)가 확보되면 지체 없이 탄핵소추안을 발의해 탄핵안 통과를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우 원내대표는 22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이제 당내에 탄핵 추진 실무기구를 설치, 빠르게 탄핵소추안 작성 및 정족수 확보 작업에 들어가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다만 정족수 확보가 야당 의석수만으로 될 수 있는 게 아닌만큼, 어떤 방식으로 정족수를 확보할지 다각도로 모색하겠다”며 “다시 말하지만 정족수가 확보되면 내일이라도 발의한다”고 강조했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국무회의에서 ‘최순실 특검법’ 공포안이 의결된 것과 관련, “야당간 협의를 통해 제대로 된 수사를 지휘할 수 있는 특검 선정작업에 들어가겠다”며 “검찰 조사에서 미진한 부분들을 더 확대해 수사해야 할 부분에 대해 성역없이 수사할 수 있는 분을 특검으로 선정하겠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