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TP, 中박람회서 10만달러 수출 계약

[헤럴드경제=이홍석(인천) 기자] 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인천TP)는 지난 16~21일 중국 광둥(廣東)성 선전(深圳)에서 열린 ‘2016 중국 하이테크페어<사진>‘에서 200만달러에 이르는 수출 상담을 벌여 10만달러의 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인천TP는 인천지역 정보통신기술(ICT)과 소프트웨어(SW) 분야 유망 기업 6개사에 지원해 이번 행사에 참가했다. 로봇 개발 기업인 미니로봇은 이번 박람회에서 중국 바이어 비제이 로봇(BJ Robot)과 지능형 서비스 로봇 7만달러 상당의 수출계약을 맺었다. 또 로보트론도 중국 보강 지아드(BOKANG JIADE) 사(社)와 주니어 교육용 로봇ㆍ콘텐츠 관련 3만2000달러의 수출 계약을 체결해 중국시장 진출을 꾀하게 됐다.

중국 4대 박람회 중 하나인 ‘2016 중국 하이테크페어’는 전 세계 3700여 개 업체, 참관객 58만여 명이 참여해 아시아 최대 규모로 진행됐다. 중국과 세계 시장진출을 연결하는 교두보 역할을 하는 B2B 전문 박람회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