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인상 위한 눈성형 얼굴 조화 고려해야

점점 좁아지는 취업문에 젊은 층 사이에서 유행처럼 눈성형의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 취업을 준비하는 사람들 일명 ‘취준생’들의 눈성형에 대한 관심은 면접을 볼 때 좋은 첫인상을 심어주고 싶은 바람으로 비롯된다.

눈성형을 고려하고 있다면 자기 자신의 얼굴과 조화를 이룰 수 있는 눈성형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단 사실을 염두에 둬야 한다. 많은 사람들이 막연히 크고 또렷한 눈매를 원해 쌍꺼풀 수술을 하지만 부자연스러운 모양새로 남게 되는 경우가 있기 때문이다.

때문에 자연스런 눈성형 결과를 위해서는 다양한 눈성형 방법이 있다는 사실을 기억하고, 개개인에 맞는 수술법이 적용돼야 얼굴과 조화로운 눈매를 가질 수 있다.

쌍꺼풀 수술방법에는 매몰법, 절개법, 부분절개법 등이 있다. 이는 눈꺼풀의 상태에 따라 적절한 방법을 선택해야 한다. ‘매몰법’은 눈꺼풀이 얇고 눈지방이 적은 경우에 적합하다. 얇은 실을 눈꺼풀에 매몰시켜 흉터가 거의 없는 자연스러운 쌍꺼풀 라인을 만들어 주는 방법이다.

하지만, 눈꺼풀이 두껍거나 피부가 늘어진 경우 라인이 풀어지는 경우가 발생할 수 있다. 이 경우에는 매몰법보다 눈꺼풀을 절개해 적당량의 지방을 제거해주는 ‘절개법이나 부분절개법’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여기서 집고 넘어가야 할 점은 쌍꺼풀 수술만 한다고 해서 전부 또렷한 눈매를 가질 수 있는 것이 아니라는 점이다. 선천적으로 안검하수가 있다면 눈이 처지고 나이 들어 보이는 인상을 갖고 짝눈인 경우가 많은데 이 경우 쌍꺼풀 수술과 눈매교정술을 함께 받아야 또렷한 눈매를 가질 수 있다.

그랜드성형외과병원 이세환 원장(성형외과 전문의)은 “개인의 눈상태에 따른 수술방식을 택해야 자연스럽고 선명한 첫인상을 심어줄 수 있다”며, “자신에게 맞는 눈성형을 받기 위해서는 해부학적 지식이 풍부하고 해당 수술에 대한 경험이 풍부한 전문의에게서 받는 것이 중요하다. 또, 눈성형의 경우 재수술이 많기 때문에 전문의와의 충분한 상담 후 신중한 결정을 내려야 한다”라는 말을 전했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