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쿠시마 제 2 원전 3호기 사용후 핵연료 수조 냉각장치 정지

[헤럴드경제=문재연 기자] 후쿠시마 제 2원자력 발전소의 3호기 사용후 핵연료 수조 냉각장치가 정지한 상태라고 NHK 방송이 긴급보도했다.

도쿄전력은 현재 세부사항을 파악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3호기의 사용후 핵연료 수조에는 2544개의 핵연료가 저장돼 있다. 

2011년 3월 11일 후쿠시마 지진 발생 당시 사진 [사진=게티이미지]

도쿄전력은 이날 새벽 5시 59분쯤 후쿠시마 현 앞바다에 규모 7.3 강진이 발생한 직후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와 제2원자력발전소에 지진에 의한 영향이 없는지 확인 작업에 들어갔다.

2011년 3월11일 동일본을 강타한 규모 9.0 강진으로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에서 핵연료 용융과 수소 폭발이 발생한 바 있다. 발전소가 침수돼 전원 및 냉각 시스템이 파손되면서 핵연료 용융과 수소 폭발이 발생한 것이며, 이로 인해 다량의 방사성 물질이 누출됐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