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정도 꼼꼼히’ 이재명 시장, 지역 곳곳 돌며 동절기 현장 점검

[헤럴드경제=박정규(성남)기자]이재명 성남시장은 22일 오후 3시간에 걸쳐 성남 지역 곳곳을 돌며 현장 행정에 나섰다.

이 시장은 공사현장과 제설장비 야적장을 둘러보며 동절기에 앞서 철저한 대비를 주문했다.

이어 분당구보건소를 찾아 독감예방접종을 하러 온 시민들에게 일일이 인사한 뒤 운영현황을 점검했다.

또 성남소방서를 방문해 소방관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건의사항을 듣는가하면 성남시 환경에너지시설(소각처리장)을 방문해 청소노동자의 권리가 제대로 보장되고 있는지 등을 물으며 노동권 보호를 강조했다.

이 시장은 “애로사항이 있다면 언제든 이메일로 보내면 내가 직접 확인한다”며 노동자와 지자체장 사이의 상시적인 소통을 제안했다.

이어 이 시장은 노숙인 보호시설인 안나의 집을 방문해 직원과 봉사자들을 격려했다.

현장방문을 마친 이 시장은 “늘 현장에 답이 있다. 공무원이 조금 더 고생하면 그만큼 시민이 편하다”며 “큰일은 누구나 할 수 있다. 작은 일을 잘하는 것이 진짜 능력이다”며 세심한 시민서비스를 공무원들에게 주문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