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김현웅 법무ㆍ최재경 민정 사의…朴대통령 수용 여부 결정 안해

[헤럴드경제=신대원 기자] 김현웅 법무부장관과 최재경 청와대 민정수석이 사의를 표명했다.

청와대는 23일 “김 법무부장관과 최 수석이 사의를 표명했으나 박 대통령의 수용 여부는 결정된 바 없다”고 밝혔다.

신대원 기자 /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