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구, 교통분야 시ㆍ자치구 협력사업평가 ‘우수구’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서울 은평구(구청장 김우영ㆍ사진)는 서울시 주관 교통분야 시ㆍ자치구 공동협력사업 평가에서 우수구로 선정되어 보조금 5000만원을 받는다.

시ㆍ자치구 공동협력사업 ‘사람이 중심되는 걷는 도시, 서울’ 심사는 걷고 싶은 도시, 걷기 쉬운 도시, 함께 걷는 도시, 걸을 수 있는 도시, 안전하고 쾌적한 보도관리 등 5개 항목 21개 세부지표로 평가가 이뤄졌다. 구는 여기서 기준점수 70점을 웃도는 80점 이상을 획득, 우수구로 뽑혔다.


구는 자전거 교실ㆍ자전거 시설 개선분야, 통학로 차량통행제한 확대 등 각종 보행자 우선 사업들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 특수시책사업으로 추진한 ‘걷고 싶은 둘레길 은평길’, ‘주민과 함께 만드는 보행환경조성’ 등 분야에서도 높은 점수를 획득했다.

이외에 내집 담장 허물기 사업, 부설 주차장 나눠 쓰기, 재래시장 주변 디자인 노점 정비사업 등에 대한 주민 협조도 이번 평가에 긍정적인 결과를 이끌었다는 평이다.

구 관계자는 “보도환경 정비, 생활권 주차환경 개선 등을 지속 추진해 모두가 함께 걷고 싶은 선진 교통문화도시 은평구를 만들겠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