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24일 서울서 박근혜대통령 하야촉구 시국강연회

[헤럴드경제=박정규(성남)기자]이재명 성남시장이 서울에서 박근혜 대통령 하야촉구 시국강연회를 가진다. 24일 오후 7시 서울 광진구 광진청소년수련관에서 ‘혁명적 변화 두려움에 맞서라’라는 주제로 강연한다.

이 시장은 ‘모처럼 서울 강연입니다’라는 글을 2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렸다.

이 시장은 “대한민국이 들끓고 있습니다. 온 국민이 분노하고 있습니다. 대통령 퇴진을 요구하는 국민들의 촛불은 이제 횃불로 타오르고 있습니다”라고 했다.

그는 “국회의 탄핵발의를 위한 발걸음도 바빠지고 있습니다.누구도 박근혜 퇴진과 새누리당의 해체에 준하는 심판이라는 도도한 물길을 거스를 수 없습니다”라고 적었다.

이 시장은 “여기서 우리는 그 너머를 말해야 합니다. 박근혜로 상징되는 ‘박정희 시대’의 종말이 새로운 시대를 여는 시작이 되도록 해야 합니다. 분명 지금은 대한민국의 위기입니다. 하지만 위기는 곧 기회이기도 합니다”라고 밝혔다.

그는 “우리는 썩어 문드러진 이 나라의 혁명적 변화를 통해 민주공화국 대한민국을 완성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를 맞고 있습니다”라고 했다.

이 시장은 “이런 이야기를 하러 갑니다. 모처럼 서울에서의 강연입니다.분노와 절망을 넘어 희망찬 미래에 대한 공감과 소통의 자리가 될 것입니다. 만납시다!!”라고 덧붙였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