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웨이, 정수기 물로 ‘동치미 축제’ 열어 나눔 실천

[헤럴드경제=조문술 기자]코웨이(대표 이해선)는 임직원들이 직접 담근 동치미를 소외계층에 전달하는 ‘동치미 축제’를 열었다.

올해 첫 회인 동치미 축제는 국내 대표 물(水) 전문기업의 정체성을 살리기 위한 차원. 지난 22일 대용량 정수기로 정수한 물로 임직원들이 직접 동치미를 담갔다. 동치미는 사회복지단체에 기부되며 일부는 일년 동안의 노고에 감사하는 의미로 현장 가족들에게 전달됐다.

[사진설명=이해선 코웨이 대표(오른쪽 세번째), 이하연 김치전문가(〃네번째)와 코웨이 직원들이 지난 22일 서울 강서구 KBS스포츠월드에서 동치미를 담그고 있다.]

이해선 코웨이 대표를 비롯한 약 250 여명의 임직원들이 행사에 참여, 1만4000ℓ의 동치미를 담갔다. 행사는 식품명인 제58호 이하연 김치전문가를 초빙해 전통 동치미 조리법을 전수받아 진행됐다.

이 대표는 23일 “겨울철을 맞아 임직원들과 함께 이웃사랑 및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기 위해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여러 사회공헌방안으로 나눔문화 확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조문술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