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리테일, 제2회 파트너사 해썹(HACCP)인증 취득 아카데미 진행

[헤럴드경제=손미정 기자] GS리테일은 중소 파트너사의 안전ㆍ안심 먹거리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GS25와 GS수퍼마켓에 상품을 공급하는 중소 식품 제조 파트너사들을 대상으로 HACCP(이후 해썹)인증 취득을 돕기 위한 ‘제2회 GS리테일 해썹 아카데미’를 진행했다고 23일 밝혔다.

올해로 두번째를 맞는 해썹 아카데미에는 해썹 인증 취득을 원하는 중소 파트너사 17개 업체가 참여, 지난 21일~22일 이틀 동안 해썹 인증 취득에 필요한 내용에 대한 교육과 컨설팅을 받았다.

제2회 GS리테일 해썹아카데미 수료 후 참가자들과 GS리테일 환경위생센터 직원의 기념촬영 모습

‘GS리테일 환경위생센터’는 중소 파트너사들이 해썹 인증 취득을 원해도 실제 취득 준비에 어려움을 겪는 것을 확인, 중소 파트너사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정부 공인 인증기관인 SGS코리아의 전문위원을 초빙해 컨설팅을 진행하게 됐다. 이와 같은 교육 프로그램은 해썹 인증을 원하는 업체들을 대상으로 국가기관이 위탁 운영, 유로로 진행되고 있지만 GS리테일 해썹 아카데미는 GS리테일이 교육에 필요한 모든 비용을 지불한다.

GS리테일 측은 이번 해썹 아카데미를 통해 중소 파트너사들이 보다 체계적으로 해썹 인증 취득을 준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실제 지난 해 해썹아카데미에 참석했던 중소파트너사 중 4개 업체가 해썹 인증을 취득했고, 3개 업체는 취득을 앞두고 있다.

GS리테일은 해썹 의무 확대 적용에 따라 법적으로 해썹 인증을 의무적으로 취득해야 하지만 인증을 위해 필요한 정보와 인적, 물적 인프라가 부족한 중소파트너사를 우선 지원함으로써 유통업체와 중소 제조업체가 동반성장할 수 있는 모범 사례로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했다.

박승재 GS리테일 환경위생센터장은 “지난 해 처음 해썹 아카데미를 진행함으로써 중소 파트너사가 해썹을 취득할 수 있다는 자신감과 동기부여가 된 것이 가장 큰 성과”라며 “단발성 이벤트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지속적인 교육 프로그램 지원과 현장 코칭을 통해 중소파트너사의 안전ㆍ안심 먹거리 경쟁력을 높임으로써 GS리테일과 파트너사가 동반성장 할 수 있는 밑거름을 마련하고, 이는 다시 고객 혜택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