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네트웍스 스피드메이트, 수입차 정비 모바일 할인카드 출시

엔진오일, 타이어, 브레이크 패드 교체 등 경정비 최대 40% 할인

별도 카드 발급 없이 모바일로 무료 가입…가입 고객 사은품 지급

[헤럴드경제=배두헌 기자] SK네트웍스의 자동차 관리 브랜드 스피드메이트는 합리적 소비를 추구하는 수입차 고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정비혜택을 받을 수 있는 모바일 할인카드를 출시한다고 23일 밝혔다.

모바일 할인카드는 엔진오일, 브레이크패드, 에어컨히터필터, 타이어 등 운전자가 수시로 교체나 점검을 받아야 할 소모성 정비항목에 대해 최대 40%의 할인혜택을 제공하는 카드다.

[사진=SK네트웍스 스피드메이트 제공]

스피드메이트가 이번에 출시한 모바일 할인카드는 스피드메이트 모바일 홈페이지에서 간단한 차량 인증을 통해 무료로 가입할 수 있으며, 연말까지 카드 등록고객 1만명에게 해피콘(모바일 상품권) 2만원권이 선착순 지급된다.

스피드메이트는 추가로 이 기간 모바일 할인카드 등록 후 매장을 방문해 정비를 받는 고객에게는 차량용 충전기와 거치대, 목 베개 등의 사은품을 증정할 계획이다.

모바일 할인카드 등록 고객은 별도의 카드 소지 없이 휴대폰 제시만으로 할인 서비스를 받을 수 있으며 수입차 고객 선호도가 높은 지크(ZIC) TOP, 캐스트롤, MOBIL 등 엔진오일 40%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미쉐린, 브리지스톤, 컨티넨털과 같은 수입타이어의 경우 최대 30% 할인을 받게 된다.

스피드메이트는 모바일 할인카드를 통해 정기적인 계절 프로모션을 진행할 계획이다. 먼저 동절기를 맞아 연말까지 수입차 무상점검 서비스와 함께, 모바일 할인카드 혜택에 더해 배터리 제품의 10% 추가할인(총 30%)을 실시하고, 부동액의 경우 30% 특별 할인가에 판매한다.

[사진=SK네트웍스 스피드메이트 제공]

스피드메이트 관계자는 “모바일 할인카드는 기존 부품 제조사별 또는 정비항목별로 각각 진행되어 오던 할인 혜택을 한곳에 모아 고객 편의성을 극대화했으며 동일한 서비스를 공식 서비스 센터에서 받을 경우 대비 최대 50%의 할인혜택이 제공될 것” 이라고 설명했다.

스피드메이트 측은 2014년 9월부터 수입차 정비를 본격화한 이래 미쉐린, MANN, TRW, 캐스트롤, MOBIL 등 글로벌 전문 부품업체와 손잡고 우수한 자동차용 부품을 합리적 가격에 제공하기 위해 노력해 왔으며 서울, 수원, 부산에 수입차 사고수리가 가능한 1급 정비공장을 확충하는 등 서비스 범위를 확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모바일 할인 카드 등록 고객은 사고 차량 수리 시 정비 공임 10% 할인 혜택도 제공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