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북구, 드림 어린이들 ‘꿈 페스티벌‘

-24일 구청서 ’드림스타트 어린이 꿈축제‘…200여명 초청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서울 강북구(구청장 박겸수)는 24일 구청에서 ‘드림스타트’ 어린이와 부모, 후원자 등 200여 명을 초청해 ‘강북구 드림스타트 어린이 꿈축제’ 행사를 연다.

드림스타트란 관내 취약계층 어린이를 대상, 성장과 발달 등에 필요한 통합 서비스를 제공하는 복지 프로그램을 말한다.


행사는 올해 드림스타트 참여자들을 격려하고 사업 성과 또한 공유하기 위해 마련한 자리로, 전시회ㆍ사업보고 등으로 구성된다.

전시회는 드림스타트 참여 어린이들이 직접 만든 컵, 시계 등 도예작품과 인형을 비롯한 각종 한지 공예작품으로 이뤄진다. 주말농장, 연극교실, 문화체험 등에서 찍은 사진들을 통해 한 해 활동한 모습도 볼 수 있다.

부대행사로 페이스 페인팅, 풍선아트 포토존도 들어선다.

이어 본 행사에는 드림스타트를 후원한 기관, 자원봉사자 5명에 대한 표창장 수여와 올해 사업 추진 결과, 내년 추진 계획 등을 발표하는 시간을 갖는다.

아울러 드림스타트 참여 어린이들이 꾸미는 재능발표 시간도 펼쳐진다. 통기타 연주를 시작으로 한국무용 검무, 밸리댄스 등 그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맘껏 뽐낼 자리가 마련될 예정이다.

박겸수 구청장은 “앞으로도 어린이들이 꿈과 희망을 갖고 행복히 자랄 수 있도록 맞춤형 통합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취약 아동들이 건강한 사회구성원이 되게끔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