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러리아에서 명품 기름 만나보세요”

-친환경 유기농법으로 연간 330병만 생산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한화갤러리아(대표이사 황용득)는 오는 25일부터 유기농 햇 원물로 연간 330병만을 생산 및 판매하는 ‘고메이494 유기 참기름과 들기름’ PB 신상품을 출시한다고 24일 밝혔다.

‘고메이494 유기 참기름ㆍ들기름’의 참깨와 들깨는 천혜의 자연환경을 자랑하는 경북 울진 금강송면에서 친환경 유기농법으로 재배된다.

<사진> 고메이494 유기 참기름과 들기름. [사진제공=한화갤러리아]

원산지인 경북 울진 금강송면은 한국의 알프스라 불리는 불영계곡과 소나무 품종 중 최고로 불리는 금강송이 어우러진 천혜의 자연 환경을 자랑한다.

갤러리아는 이곳 금강송면에서 유기 농사 20여년 경력의 농부 김상업씨가 오직 갤러리아만을 위해 재배한 햇참깨와 햇들깨만을 사용해 단 330병만을 생산한다. 330병이 모두 판매되고 나면 내년 11월에 수확해 생산할 때까지 기다려야만 구매가 가능하다.

이에 갤러리아는 1번에서 330번까지의 번호를 기재해 구매 고객이 몇 번째 생산 제품인지를 알 수 있게 했다. 250㎖용량에 참기름은 8만 2000원, 들기름은 6만원이다.

또 갤러리아의 유기 참기름ㆍ들기름 PB 신제품은 제조 공정에 있어서 과학적이고 위생적인 시스템을 도입했다.

원적외선으로 참기름은 170도, 들기름은 160도 이하의 저온에서 천천히 볶아 영양성분 파괴를 막고 깨 본연의 향을 극대화했다.

그리고 일반적인 압착식 착유 방식이 아닌 독일 스크류식 착유 기계로 제품에 가해지는 열을 낮췄으며 침전을 통한 불순물 제거 대신 제약용 필터를 사용해 제조 공정 중에 영양성분 및 유효성분의 유지를 극대화 했다.

한편 갤러리아는 기존의 국내산 참기름ㆍ들기름 PB 상품도 리뉴얼해 출시한다.

김소이 한화갤러리아 F&B 전략팀 바이어는 “최고급 와인, 발사믹 식초처럼 토양의 품질과 자연환경 그리고 숙련의 생산자를 찾기 위해 생산과정인 수매지 선정부터 포장까지 세심하게 공을 들였다”며 “우리나라 최고의 명품기름을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