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리아, ‘New 한우불고기’ 신제품 출시

[헤럴드경제=김현경 기자] 롯데리아가 국내산 한우를 활용한 한우불고기버거 출시에 이어 소비 트렌드에 맞춘 ‘New 한우불고기’를 25일 출시한다.

롯데리아 ‘한우불고기’는 한우 적합판정 검사를 통과한 한우 정육으로 구성된 패티를 활용한 제품으로, 전국 한우협회 인증마크를 획득해 안전하고 우수한 원재료를 활용한 프리미엄 제품이다.

롯데리아가 새롭게 선보이는 ‘New 한우불고기’는 저온 12시간 발효한 촉촉한 감자번과 한우 패티의 슬라이스육 투입으로 패티의 풍부한 육즙과 식감을 살렸다.


‘New 한우불고기’는 최상의 품질을 고객에게 제공하기 위해 고객 주문시 생산 되는 100% 오더메이드 생산 과정으로 운영된다.

‘New 한우불고기’는 단품 6500원, 콤보 7500원, 세트8200원에 판매하며 많은 고객들이 합리적인 가격으로 구매가 가능한 착한점심 시간인 오전 11시부터 오후 2시까지는 6200원에 판매한다.

롯데리아 관계자는 “롯데리아 베스트셀러인 불고기버거의 확장판 제품이자 국내 유일의 한우로 만든 버거 제품이다”며 “최근 프리미엄 제품에 대한 고객의 높은 선호를 반영하여 한우의 식감과 풍미에 중점을 둔 ‘New 한우불고기’를 출시하게 되었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