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크론한텍, 주택건설에 첫 발

174가구 ‘양지 테라스하우스’ 건축공사 305억에 수주

[헤럴드경제=조문술 기자]플랜트·종합건설 전문기업 웰크론한텍이 주택건설에 첫 발을 내디뎠다.

이 회사는 경기도 용인시 양지면에 짓는 ‘포레스토리 테라스하우스’<조감도>의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테라스하우스 시행사인 ㈜포디움이앤씨와의 공사도급계약 건으로 총 공사비는 305억원, 공사 완료기한은 착공 이후 18개월이다. 현재 사업 진행을 위한 건축인허가와 사업계획 승인이 완료된 상태로, 추후 개발신탁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계약으로 웰크론한텍은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양지면에 대규모 테라스하우스 단지를 조성하게 된다. 단지 규모는 대지면적 2만9295㎡(8861평)으로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의 공동주택 174세대와 공동시설, 피트니스센터 등 부대시설과 도시가스 등 기반시설을 갖춘 대규모 테라스하우스단지로 조성된다.

웰크론한텍 관계자는 “기존 산업시설, 제조공장, 물류센터 등 산업플랜트 건설 중심에서 주택건설 분야까지 영역을 확대하게 됐다”며 “첫 주택분야 진출인 만큼 성공적으로 마무리 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조문술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