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필운 시장,안양IT밸리 감사패받아..기업애로 신속해결

[헤럴드경제=박정규(안양)기자]안양IT밸리 일대 도로교통 체계가 개선돼 입주기업인들이 애로사항이 해결됐다.

이필운 안양시장은 23일 안양IT밸리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안양IT밸리 유창림 회장, 송범호 감사, 정상호 본부장 등 3명은 이날 이 시장을 예방한 자리에서 안양IT밸리 일대 도로의 교통체계 개선과 정비로 기업애로를 신속히 해결해준데 대해 고마움을 전하고, 감사패를 전달했다.

이 시장은 시가 지난달 18일 운영한‘기업체현장방문의 날’에서 안양IT밸리를 방문, 입주기업인들로부터 밸리 주변 도로교통체계가 원활치 않아 7년 동안 불편을 겪고 있다는 점을 수렴했다.

시는 호계공구상가 앞의 안양IT밸리 진입차로 한 켠에 규제 봉을 설치하고 인근의 도로차선과 교차로 가각부분 노면을 정비했다. 이로 인해 불법주차 해소와 함께 왕복통행이 원활히 이뤄지게 됐다. 차량통행에 지장을 초래하던 공구상가 앞 U턴 표지판도 없앴으며, 밸리 인근 도로에 대한 불법주차 단속도 강화했다.

안양IT밸리는 제조업 중심의 아파트형 공장으로 지난 2009년 11월 27일 입주가 완료돼, 현재 업체 수 95개소에 종업원 600여명이 일하고 있다.

이 시장은 “IT밸리 관계관들을 접견한 자리에서 제2의 안양부흥 우선적 과제로 기업 최적의 환경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이라면서도 보람되게 생각한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