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이저러스몰, 오픈 2주년 기념 기획전

-오는 30일까지 최대 20% 할인 판매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국내 최대 장난감 전문몰인 토이저러스몰(toysrus.lottemart.com)은 오픈 2주년을 맞아 오는 30일까지 ‘토이저러스몰 기획전’을 진행한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2014년 11월 첫 선을 보인 토이저러스몰은 완구 전문 온라인몰로는 최대인 약 2만여종의 상품을 판매하고 있으며 오픈 1년만에 매출 100억원을 달성했다. 

 

<사진> 레고 크리에이티브 박스. [사진제공=롯데마트]

올해는 매출 200억원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내년에는 매출 300억원 달성 목표와 함께 토이저러스몰을 운영 중인 전세계 15개국 중 매출 1위를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토이저러스몰은 구매력이 높은 충성고객들을 확보하며 빠른 시간 안에 전문 완구몰로 자리잡았다.

실제 토이저러스몰의 인당 평균 구매 금액은 6만5000원으로 오프라인 매장의 인당 평균 구매금액 보다 2배 이상 많았으며 고가의 상품에 대한 구매력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토이저러스몰은 오픈 2주년을 맞아 인기 상품 및 신상품을 최대 2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하며 토이저러스몰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5만원 이상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10% 추가 할인(할인 금액 최대 1만원) 혜택도 제공한다.

대표적으로 토이저러스 단독 판매 상품인 ‘레고 10654 XL 크리에이티브 박스’를 온라인몰에서 카드(롯데ㆍ신한ㆍKB국민ㆍ현대)로 결제 시 정상가 대비 약 15% 할인된 7만 1910원에 판매하며 동일 상품을 어플리케이션에서 구매 시 추가 1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더불어 롯데마트의 온라인몰인 롯데마트몰에서는 미국의 블랙프라이데이 행사 기간에 맞춰 ‘한국형 블랙 프라이데이 행사’를 이달 30일까지 진행한다.

이관이 롯데마트 모바일본부장은 “크리스마스를 미리 준비하는 고객들을 위해 저렴한 가격에 완구를 구매할 수 있는 기회”라며 “토이저러스몰은 물론 롯데마트몰에서도 다양한 할인 상품을 준비했다”라고 말했다.

한편 온라인 시장에서의 완구 매출은 오프라인 매장과는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롯데마트가 지난해 오프라인 매장과 온라인몰 매출을 살펴보니 오프라인과 온라인 모두 12월의 매출이 제일 높았으나 12월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달은 오프라인은 5월, 온라인은 11월인 것으로 나타났다.

롯데마트 관계자는 “오프라인 매장과 온라인 매출 구성비의 차이는 온라인을 통해 완구를 구매하는 고객들(부모 고객)의 경우 12월 크리스마스가 다가오기 전 상품을 미리 구매하고자 하는 수요가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